로그인  |   회원가입  |   정보찾기  
즐겨찾기 추가
시작페이지 설정
언론홍보

신문기사 | 전주시-전주시노인취업지원센터 노인일자리 창출 업무협약 체결(전북도민일보,파이낸셜뉴스 등 2018.7.26)

작성자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8-07-26 11:00 조회119회 댓글0건

본문

전주시-전주시노인취업지원센터 노인일자리 창출 업무협약 체결

이방희 기자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8.07.25  
트위터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google_plus네이버밴드msn

  
 

 

 전주시가 일용직과 기간제 근로 등 단기 고용 중심의 노인일자리보다는 안정적인 일자리를 창출해 어르신들의 활기찬 노후생활을 돕기로 했다.

시와 전주시노인취업지원센터(센터장 조상진)는 25일 아중리체험마을(대표 김영관), 피그뱅크(대표 유평수), 전주주간보호센터(대표 홍인수) 등 민간업체3곳과 전주시 노인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민간기업과 전주시에 거주하는 노인이 함께 활기찬 일자리 도시를 만들자는 취지로 이루어졌다.

 전주시노인취업지원센터는 이날 협약에 따라 참여기업이 어르신들을 고용하여 3개월간 약정 임금의 50%(월 최대 45만원) 개인당 135만원을 기업지원금으로 지원했다. 또, 9개월 이상 계속 고용시 추가 3개월의 채용성과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근로능력과 일할 의욕이 있는 어르신들이 일시적인 일자리가 아닌 장기적이고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받아 보다 건강하고 활기찬 노후를 보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전주시노인취업지원센터 관계자는 이날 협약식에서 “100세 시대를 맞아 일하고 싶어 하는 노인들이 많다”며 “초고령시대에 부응하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더 많은 지역기업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해주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민선식 전주시 복지환경국장은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경험과 노하우를 살리고 전주만의 특색 있는 다양한 일자리를 확대해, 지역기업과 지역 어르신들이 상생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방희 기자

 

 

 

전주시, 안정적 노인 일자리 창출 나서

 

 
【전주=이승석 기자】전북 전주시가 관내 노인들이 일용직과 기간제근로 등 단기 고용에서 벗어나 안정적인 일자리를 갖도록 힘을 모아나가고 있다.

시는 산하 위탁기관인 전주시 노인취업지원센터와 25일 아중리체험마을, 피그뱅크, 전주주간보호센터 등 민간업체 3곳과 전주시 노인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은 민간기업과 전주시에 거주하는 노인이 함께 활기찬 일자리 도시를 만들자는 취지로 이뤄졌다. 
시 노인취업지원센터는 이번 협약에 따라 참여기업이 노인들을 고용해 3월간 약정 임금의 50%(월 최대 45만원), 개인당 135만원을 기업지원금으로 지원한다. 9개월 이상 계속 고용시 추가 3개월의 채용성과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근로능력과 일할 의욕이 있는 노인들이 일시적인 일자리가 아닌 장기적이고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조상진 전주시 노인취업지원센터장은 “100세 시대를 맞아 일하고 싶어 하는 노인들이 많다”며 “초고령시대에 부응하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더 많은 지역기업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민선식 전주시 복지환경국장은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경험과 노하우를 살리고 전주만의 특색 있는 다양한 일자리를 확대해 지역기업과 지역 어르신들이 상생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press@fnnews.com 이승석 기자



 

 

  전주시·전주시노인취업지원센터, 안정적인 노인일자리 제공 ‘맞손’25일 아중리체험마을·피그뱅크·전주주간보호센터와 전주시 노인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삼남일보
  • 승인 2018.07.25 15:21

 

 

  
▲ 안정적인 노인일자리 제공 ‘맞손’
전주시가 일용직과 기간제 근로 등 단기 고용 중심의 노인일자리보다는 안정적인 일자리를 창출해 어르신들의 활기찬 노후생활을 돕기로 했다.

시와 전주시노인취업지원센터는 25일 아중리체험마을, 피그뱅크, 전주주간보호센터 등 민간업체3곳과 전주시 노인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민간기업과 전주시에 거주하는 노인이 함께 활기찬 일자리 도시를 만들자는 취지로 이루어졌다.

전주시노인취업지원센터는 이날 협약에 따라 참여기업이 어르신들을 고용하여 3개월간 약정 임금의 50% 개인당 135만원을 기업지원금으로 지원했다.

또, 9개월 이상 계속 고용시 추가 3개월의 채용성과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근로능력과 일할 의욕이 있는 어르신들이 일시적인 일자리가 아닌 장기적이고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받아 보다 건강하고 활기찬 노후를 보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전주시노인취업지원센터 관계자는 이날 협약식에서 “100세 시대를 맞아 일하고 싶어 하는 노인들이 많다”며 “초고령시대에 부응하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더 많은 지역기업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해주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민선식 전주시 복지환경국장은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경험과 노하우를 살리고 전주만의 특색 있는 다양한 일자리를 확대해, 지역기업과 지역 어르신들이 상생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삼남일보  webmaster@samnamilbo.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안행로 73번지(효자동 1가 692-3) 2층 전주시 노인취업지원센터
전화. 063)227-0857~9   팩스. 063)229-1882   Copyright ⓒ jnoinjob.or.kr All Rights Reserved.